차상위 본인부담 경감 대상자 지원제도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 제도는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사업입니다.

희귀난치성 및 중증질환자, 보건복지부 장관이 고시하는 희귀난치성 질환 또는 중증질환을 가진 자, 희귀난치성 질환 등 외의 질환으로 6개월 이상 치료를 받고 있거나 6개월 이상 치료를 해야 하는 자를 대상으로 요양 급여비용 면제(입원, 외래), 기본식대의 20%를 지원하는 제도입니다.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은 의료보험법에 따라 시행되며, 건강보험공단이 운영합니다.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대상

희귀질환자 · 중증난치질환자 · 중증질환자 : 보건복지부장관이 고시하는 희귀질환, 중증난치질환 또는 중증질환을 가진 자


만성질환자 : 희귀질환, 중증난치질환 또는 중증질환 외의 질환으로 6개월 이상 치료를 받고 있거나 6개월 이상 치료를 필요로 하는 자


18세 미만인 자 (18세가 도래하는 날이 속하는 해)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선정기준

세대의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의 50% 이하이고, 부양요건을 충족하는 자에 대해 요양급여비용 중 본인이 부담하는 본인부담금을 경감하여 줍니다.

소득인정액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 “기준세대”의 “소득인정액”이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제2조 제11호에 따른 기준 중위소득의 50% 이하인 자

⊙ 기준세대 : 희귀질환, 중증난치질환 · 중증질환자(본인일부부담금 산정특례에 관한 기준(보건복지부 고시 제2023-100호)에 따른 희귀질환, 중증난치질환 및 중증질환), 만성질환자(희귀질환, 중증난치질환 · 중증질환 외의 질환으로 6개월 이상 치료를 받고 있거나 6개월 이상 치료가 필요한 사람), 18세 미만의 아동이 속한 세대

※ 배우자와 미혼자녀 중 30세 미만인 자는 기준세대에 포함됨

– 소득인정액 = 소득평가액 + 재산의 소득환산액

⊙ 소득평가액 = 실제소득 – 가구특성에 따른 지출요인 – 근로를 유인하기 위한 요인 – 그 밖의 추가적인 지출요인

⊙ 재산의 소득환산액 = (재산 – 기본재산액 – 부채) X 소득환산율

※ 소득평가액 및 재산의 소득환산액이 (-)인 경우는 0원으로 처리

부양의무자 기준(부양요건)은 다음과 같습니다.
– 차상위 본인부담경감을 적용받고자 하는 자가 “부양의무자가 없거나 있어도 부양능력이 없거나 부양을 받을 수 없는 자

⊙ 부양의무자 : 희귀난치성질환자 등의 1촌의 직계혈족 및 그 배우자

⊙ 배우자는 기준세대에 포함시켜 소득인정액을 계상하므로 별도 부양능력 판정이 무의미하여 부양능력 판정(부양의무자)에서 제외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효과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의 효과는 다음과 같이 나타났습니다.

  •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 접근성을 높입니다.
  •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생활비를 절감합니다.
  •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건강과 복지를 증진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은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 접근성을 높이는 데 중요한 사업입니다.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은 의료보험법에 따라 시행되며, 건강보험공단이 운영합니다.

차상위 본인부담 경감대상자 지원은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 접근성을 높여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의료 접근성을 높이며,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생활비를 절감하며, 차상위 본인부담 대상자의 건강과 복지를 증진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