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급여

교육급여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교육기회 보장을 위한 정부의 복지제도입니다.

교육급여를 통해 저소득층 학생은 입학금, 수업료, 교과서 대금, 교육활동 지원비 등 교육비 부담을 덜 수 있습니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교육격차 해소와 사회통합에 기여하는 중요한 정책입니다.

교육급여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기초생활보장제도의 하나로,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의 50% 이하인 가구의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합니다.

교육급여의 종류

교육급여는 크게 교육활동 지원비와 교육비 지원으로 나누어집니다.

교육활동 지원비는 교육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기 위해 매년 1회 지급되는 지원금입니다.

초등학생은 331,000원, 중학생은 466,000원, 고등학생은 554,000원이 지급됩니다.

교육활동 지원비는 교복 구입비, 학습 도구 구입비, 학원비, 방과후 학교 수강료, 현장 체험 학습비 등 다양한 교육비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교육비 지원은 입학금, 수업료, 교과서 대금을 지원하는 제도입니다.

무상교육 제외 학교에 재학하는 저소득층 학생은 입학금, 수업료, 교과서 대금을 전액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무상교육 학교에 재학하는 저소득층 학생은 입학금과 교과서 대금을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교육기회 보장을 위한 중요한 정책입니다.

교육급여를 통해 저소득층 학생은 교육비 부담을 덜고, 보다 안정된 환경에서 학업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교육격차 해소와 사회통합에 기여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교육급여의 효과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학업 성취도 향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교육급여를 받는 학생의 학업 성취도는 그렇지 않은 학생에 비해 월등히 높았습니다.

교육급여를 받는 학생의 중학교 졸업률은 99.5%로, 그렇지 않은 학생의 중학교 졸업률인 93.9%에 비해 5.6%p 높았습니다.

또한, 교육급여를 받는 학생의 고등학교 진학률은 94.9%로, 그렇지 않은 학생의 고등학교 진학률인 85.1%에 비해 9.8%p 높았습니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진로 선택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교육급여를 받는 학생의 대학 진학률은 65.5%로, 그렇지 않은 학생의 대학 진학률인 52.7%에 비해 12.8%p 높았습니다.

또한, 교육급여를 받는 학생의 전문대학 진학률은 49.7%로, 그렇지 않은 학생의 전문대학 진학률인 38.4%에 비해 11.3%p 높았습니다.

교육급여의 개선 방안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학생의 교육기회 보장을 위한 중요한 정책이지만, 여전히 개선할 부분이 있습니다.

교육급여의 지원 기준이 소득인정액의 50% 이하로, 상대적으로 낮다는 지적이 있습니다.

또한, 교육급여의 지원 대상을 중·고등학생으로 한정하고 있어, 유아와 초등학생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교육급여의 지원 기준을 소득인정액의 40% 이하로 상향하고, 유아와 초등학생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이 검토될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교육급여의 지원 유형을 다양화하고, 교육급여의 효과를 높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합니다.